삼척조비농악
예전부터 입춘날 선농단에서 행한 농악으로 특이한 가락과 복색, 진법이 타지역과 차이가 난다고 합니다.

매년 입춘일에 오곡과 소를 잡아 선농제를 지내면서 제사를 마친 후에는 농악을 앞세워 오곡을 파종하는 놀이를 하면서 마을길을 순회하는 농악놀이인데 1984년과 1985년 삼척군에서 강원도민속예술경연대회에 출연시키면서 다소 활성화되기도 했지만 조비마을의 인구감소와 기능보유자들의 사망 등으로 현재는 재현되지 못하고 있습니다.


페이지담당 :
문화공보실 ( 전화번호 : 033-570-3225 )
최종수정일 :
2018-02-12 09:00:00
만족도 조사

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만족하십니까?

평가:

바로가기 메뉴